삼양그룹소개

화학사업 부문

삼양화인테크놀로지 차세대 이온교환수지 생산

삼양화인테크놀로지는 삼양사와 일본 미쯔비시화학의 합작으로 2014년 설립된 차세대 이온교환수지 전문 제조회사입니다.

차세대 이온교환수지는 직경 0.5~0.6mm 정도로 입자의 크기가 균일한 수지로서 입자가 불규칙한 기존 이온교환수지보다 성능이 우수하여 반도체/LCD 생산에 필요한 초순수 생산, 각종 화학공정의 촉매, 원자력발전용 수처리 등 용도 및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소재입니다. 차세대 이온교환수지를 생산하려면 고도의 기술력이 필요하며 현재 삼양화인테크놀로지, 미국의 다우케미칼, 독일의 란세스(Lanxess), 일본의 미쓰비시화학만이 이 기술을 보유하고 있습니다.

삼양화인테크놀로지는 약 1,000억원을 투자해 군산자유무역지역에 연간 2만 톤 규모의 차세대 이온교환수지 생산 공장을 완공했으며, 2015년 상업운전을 개시하여 2018년에는 가동률 100%를 달성할 계획입니다.

삼양화인테크놀로지에 대한 정보
 
대표이사 임승택, 와타베 켄이치
창립일 2014년 1월
주소 전라북도 군산시 자유로 482 업무지원동 301호
대표전화 (063)464-6733
홈페이지 www.samyangfinetechnology.com